멍멍이와 Har$

Nov 09, 2019

 

할머니의 건강 상태가 좋지 않다고 집안에서 말이 돌았다. 이것이 와싱톤에 사는 해피 귀에 들어갔다. 나도 몰랐는데 자기가 인터넷을 뒤져보니 비행기 왕복 $130 짜리 티켓을 구해서 내려오기 했다는 것이다.

자기가 내려와서 기껏 할수 있는 것이라고는 할머니 앞에서 재롱이나 부리고 그래도 할머니는 행복만 하시다. 음식값은 물론 온김에 엄마와 쇼핑 그리고 나에게 용돈 뜯어내고, 완전히 사기 수준이다. $130 투자해서 많은 사람들에게 칭찬받고 뒤로 아마도 $1000 상당은 챙겼으리.

그래도 좋다. 바보 아빠 J